기본분류

'선한 영향력' SCL헬스케어 이경률 회장, 연세대 총동문회장 선출

총동문회 정기총회서 임기 3년 31대 회장으로 선출
이경률 회장 "책임감 갖고 총동문회 발전 이바지하겠다"


한국헬스경제신문 배지원 기자 | 글로벌 보건으료 활성화 및 후학 양성에 기여하고 있는 SCL헬스케어그룹의 이경률 회장이 연세대학교 총동문회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

18일 SCL헬스케어에 따르면, 연세대학교 총동문회는 17일 제23차 정기총회를 열고 이 회장을 제 31대 회장으로 추대했으며, 임기는 2023년 6월부터 3년간이다.

 

1985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이경률 회장은 동 대학 진단검사의학과 교수(1992년~2002년)를 역임한 바 있다. 현재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진단검사의학교실 외래교수로 활동하면서 연세대 총동문회 산하 보건의료분과위원회를 맡아 글로벌 보건의료 분야 활성화 및 후학 양성 등 연세대학교 발전을 위해 기여해 왔다.

 

이경률 회장은 “동문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학내외 동문들이 긴밀히 소통할 수 있도록 돕고, 모교와 동문회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여 대한민국 최초의 고등교육기관인 연세대학교와 40만 동문으로 이루어진 총동문회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경률 회장은 창립 40주년을 맞은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의 총괄의료원장을 겸임하고 있으며, 세계적 수준의 검체분석 및 연구 역량을 갖춘 검사 전문기관으로 성장시켰다. 지난 2010년에는 (주)SCL헬스케어를 설립하고 명확한 데이터 기반의 개인맞춤형 정밀의료 및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등을 제공하는 종합 헬스케어 그룹으로 또 다른 도약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사)지구촌보건복지재단 이사장 및 세계한인의사회 부회장, 한국에이즈퇴치 서울지회장, 대한의학유전학회 재무이사 등을 역임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지원사업을 비롯해 해외 의료환경 개선, 구호물품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관련기사

6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